요즘 핵인싸템이라는 민주주의의 산물 파맛 첵스

무료 배송비 만드려고 2박스나 샀다


처음 몇 개 집어먹었을 때는 인싸들 또 오버해서 설레발치는구나라고 생각했다.

먹을만 했으니까.

그런데 우유에 말아먹은 순간 트라우마가 생겼다.

백김치 국물? 양파장아찌 국물? 을 설탕뿌린 우유에 말아먹는 맛?


그 이후로 그냥 과자로도 집어먹기가 힘들어졌다. 트라우마가 생겨서 그 맛이 생각난다.


2박스나 되는걸 어쨌든 처리해야하기 때문에 다양한 바리에이션으로 먹어보려고 한다.



그 첫번째는


갓뚜기 3분카레에 섞어 보았다.

카레에 파 고명 올려 먹는 건 흔한 일이니까.

파고명 듬뿍 올린 달짝지근한 카레 맛이다.

의외로 먹을만 하다.

단, 카레를 듬뿍 뭍히지 않으면 첵스파맛이 난다.

시발


아직도 많이 남았다.


현재까지


갓뚜기 3분카레 > 그냥 먹기 > 우유에 말아먹기

+ Recent posts